생활공감/쇼핑2014. 5. 1. 11:19









 

 

 

요근래 회사에서 다른사람을 도와준답시고 오래서서하는 일을 좀 많이 했더니 발바닥이 무쟈게 아픈것이다.

이전에 사서 겨울에 한창 잘 신었던 사무실 슬리퍼는 예쁘긴한데 바닥이 딱딱해서 이번엔 패션이고 뭐고 무조건 쿠션감있는 편한슬리퍼 위주로 인터넷을 뒤졌다.

 

 


그러다가 발견한 메쉬소재의 루나슬리퍼.
딱봐도 편해보이는게 상품평도 많고 막신기 괜찮아보이길래 남아있는 쿠팡포인트로 12,800원에 낫소루나슬리퍼를 구입했다.

 

 

 

 

 

 

 

 

 

보통 난 이런 스포티한 슬리퍼류에서 가장 작은 사이즈인 230을 사도 뒤에 여유가 좀 남는편인데 이건 딱 맞는거보니 슬리퍼치고는 좀 작게 나온듯하다.

그런고로 슬리퍼를 좀 더 여유있게 신고싶다면 자기보다 한치수 크게 사는게 좋을 듯.

 

 

 

 

 

그리하여 현재 한달정도 착용중인데 뭐 모양은 투박하고 평범하지만 일단 매우매우 편하다는 사실에 만족.

발등부분이 말랑말랑한 천소재인지라 착용감이 좋고, 발바닥에 쿠션감이 있어 오래 서있어도 발에 무리가 없다.

 

아무리 메쉬소재라해도 앞이 막혀있어서 여름에 답답할까 살짝 걱정했는데 생각해보니까 거의 에어컨있는 사무실 안에만 있으니까 별 문제는 없을 듯.

 

 

 

 

단지 발등이 일반 슬리퍼처럼 모양이 각잡혀 고정된 상태가 아닌, 스타킹처럼 변형되는 매쉬소재인지라

걸을때 발등에 약간 힘주어 걸어야 한다는거? 그렇지않으면 바닥이 살짝 소리나게 끌린다고 해야하나...

그래도 뭐 편하니까 이정도는 괜츈...

 

 

역시 신발은 뭐니뭐니해도 발이 편한게 최고다~ ^_______^

 

 

 

 
 
 
Posted by 두여자 Y&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4.05.06 21:35 [ ADDR : EDIT/ DEL : REPLY ]
    • 앗 그러시군요~
      저희도 가끔 블로그를 놓고싶을때가 있다능... ㅋ
      그나마 둘이해서 버티고 있는중이예요 ㅎㅎ
      그럼 심기일전해서 다시 열심히 활동하세요^^

      2014.05.07 08:07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