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갈동에 관곡초등학교와 구갈공원 사이에 있는

 낙지한마당 집이 전통춘천닭갈비로 바뀐 건 작년말쯤이었다.

 

낙지집도 집에서 가까워 엄마랑 몇번 가봤었는데,

 닭갈비집으로 바뀐 뒤로는 어제서야 처음으로 가보았다.

그 동안 닭갈비를 먹으러 갈때마다 항상 늦은 시간이었는지

너무 늦었다고, 10시가 마감 시간이라고 하셔서 못 먹었었다.

 

그래서 어제는 아예 맘먹고 일이 끝나자마자

 바로 식당으로 직행하여 겨우 먹을 수 있었다는 ㅎ

 

식당에 들어서니 낙지집이었을 때와 인테리어는 크게 달라진게 없다.

하지만 아직 생긴지 얼마 안된 식당이라 그런지 주인부부께서 정말 친절하시다 ㅎ

 

 

 

전통춘천닭갈비 전문점 메뉴

 

전통 닭갈비 10,000 (1인당 가격, 매운맛 별도 주문)

볶음밥 2,000

라면사리, 우동사리, 모듬사리(떡, 고구마) 각각 2,000

 

 

 

가격은 다른 데와 비교해서 조금 비싼 듯..

2명이면 사리까지 해서 22,000원은 기본이고,

볶음밥까지 먹는다면 24,000원은 나온다고 봐야한다.

그래도 다행히 사이다 한 병은 서비스로 나온다.

 

 

 

 

처음에 요런 항아리에 얼음 동동 띄운 동치미가 나오는데

시원해서 닭갈비와 궁합이 정말 잘 맞는다.

 

 

 

 

그리고, 사진은 못찍었지만 다른 닭갈비 집과 다르게

큼직한 닭고기 두개를 먼저 철판에 익히다가

어느 정도 익으면 가위로 잘게 잘라내고 다른 재료와 함께 볶는다.

삼겹살 먹을 때와 비슷하다고 보면 된다.

 

위의 사진은 모듬 사리와 함께 거의 익은 모습이다.

모듬 사리에 면까지 포함되는 줄 알고 시켰더니 면은 별도란다;;

 

 

 

 

중간에 깻잎을 넣어 익힌 최종 사진인데 푸짐하고 먹음직스러워 보인다.

워낙 배가 고파 닭 익기 전 닭만 빼고 먼저 먹어도 된다고 하셔서 낼름 먹어버렸다.

맛은 달짝지근하면서도 매운 듯 안 매운 듯 정말 맛있었다!!

또 가끔 다른 닭갈비집을 가보면 고구마라든가..오래된 티가 날때가 있는데

여긴 모든 재료가 신선해서 입안에서 사각거리는게 식감이 좋았다.

 

 

 

 

어느 정도 먹고 면 사리 중에 우동 사리가 더 맛있다고 추천해주셔서

우동 사리를 주문했더니 요렇게 비벼주신다.

우동 사리도 너무 맛있어서 게눈 감추 듯 먹어버렸다 ㅋ

일단 닭갈비 양념이 맛있어서 어떤 사리였어도 맛있었을 듯~

여기까지 먹으니 배가 불러 볶음밥은 못먹었다ㅠ

 

 

어찌됐든 역시 관곡초교 앞에 있는 예감 쪽갈비집과 함께

자주 다니게 될 것같은 예감이 드는 닭갈비집이었다~ㅎㅎ

 

 

전통춘천닭갈비는 아직 다음이나 네이버에 등록이 안되어있어

먼저 있던 낙지한마당 식당 위치로 지도를 업로드했다.

(다음 로드뷰에도 네이버 거리뷰에도 낙지집만 있다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 | 낙지한마당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두여자 Y&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밥 먹었는데 또 배고파지는건..

    2013.04.09 19:0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