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공감/쇼핑2013. 7. 11. 23:50

 

 

 

 

 

3주전에 샀던 러브캣 숄더백을 이제야 포스팅-_-;;


두달전 쯤 러브캣 토트겸용 크로스백을 사서

만족하며 열심히 매고 다니다가 급 더워지는 바람에

아무래도 갈색의 가방이 여름에는 좀 더워보이는것같아...는 핑계고

사실 지름신의 끝판왕으로 질렀던 러브캣 숄더백^^:;

 

 

 

우연히 위의 사진이 눈에 들어와 며칠동안 고민을 반복하다

(한달전에 산 러브캣가방이 이미 있었으므로...)

인터넷 최저가로 30만원하던 가방이

열흘쯤 후에 러브캣 시즌오프 세일인지 뭔지 갑자기 30%를 세일해서
20만원 초반으로 가격이 뚝 떨어져있길래 바로 질러버렸다;;

 

 

 

 

2013년 출시된 신상품이라더니 벌써 세일하는거보면

그닥 인기있던 상품은 아니었던듯.
하지만 내 눈엔 매우 사랑스럽고 예뻐보였기에...

 

 

 

 

원래 캐쥬얼한 면티를 즐겨입던 난

이런류의 여성스럽고 작은 체인 숄더백이 하나도 없기도 했다.(애써 합리화 '_' )


게다가 급작스레 취향이 바껴

그 동안 입지도 않던 브라우스랑 원피스를 잔뜩 지르고 난 후라

여름에 가볍게 매치하기에 요 가방이 딱이란 생각이 들었달까...

 

 

 


그리하여 두달전에 샀던 약간은 무겁고 둔탁해보이는

복주머니 형태의 러브캣가방은 더스트백에 넣어 고이 장롱속에 보관하고

(계절을 생각못했어;; 넌 가을에 다시 꺼내줄께 ㅠㅠ)
가방산지 한달만에 다시 지른 핑크색 러브캣 숄더백.

 

 

무난한 검은색이랑 살짝 고민하긴 했는데

어차피 이런 스타일은 봄,여름용이란 생각이 들어서... 

 

추운겨울에 두툼한 사파리나 파카입고 이런거 맬순 없지 않겠음?ㅋ

 

 

 

 

 

더스트백에 넣어져 뽁뽁이와 박스에 잘 포장되어 도착한 러브캣가방은
사실 도착해서 처음봤을땐

생각보다 블링블링한 느낌이 아니네? 였다.


화사한 핑크빛이 아니라

한톤 다운된 회색빛이 감도는 연한 인디핑크색이라 그랬던거 같은데

지금 3주동안 쓰다보니 아무데나 잘 어울리고
오히려 더 괜찮은듯하다.

 

 

 

 

 

 

 

아래의 큐빅장식은 오른쪽 어깨에 매야 앞으로 제대로 보여지는데

왼쪽에 주로 가방을 매는 나에게 딱 하나 불만이랄까...

 

 

 

 

 

수납공간이 4군데나 되서 이것저것 분리해서 넣을 수 있고

깊이가 좀 있어서 생각보다 이것저것 많이 들어간다.

 

나야 워낙 화장품을 별로 안가지고 다니는 쿨(?)한 여자여서

필요한거 넣어가지고 다니기에 아주 적당한 크기였다.

 

 

 

 

어깨의 프릴장식이 독특하게 포인트가 되면서

심플하면서도 큐트한 여성스러움을 자아낸다.

무엇보다도 가장 좋았던 건 어깨의 넓은 가죽때문에

가방이 전혀 흘러내리지 않는다는 것.

 

처음엔 당연히 어깨 체인부분을 아래쪽으로 안보이게 매는줄 알고

 뭔가 부자연스러워서

체인이꼬인 불량품인줄 알았는데

 

아래 모델을 발견하고 체인을 위로해서 매니까 제대로 되더라.

(근데 보통 체인이 밑으로 들어간다고 생각하지 않나;;)

 

 

 

 

 

 

 

 

 

그리고 아래는 실 착용샷.

 

 

 

 

대충 이정도 느낌인데 키가 작은 나에게는 딱 맞는 사이즈이다.

 

여기저기 브라우스나 원피스에 잘 어울리고

완전 정장틱하지도 않아서 가볍게 매고 다니기에 아주 좋다.

 

 

그냥 그랬던 첫 느낌에서 쓸수록 아주 맘에드는 녀석이랄까...

 

뽕 뽑으면서 잘 사용할 수 있을듯하니

그 당시는 사면서 나 자신이 미쳤다고 생각했으나

지금은 별로 돈이 안 아까울 정도.

 

뭐 6월 20일날 사서 벌써 3주동안 주구장창 매고 다녔으니 말이다.

결론적으로 나름 만족스러운 구매였음^^

 

 

 

 

 

☞관련글

2013/05/25 - [Y&S의 관심사/쇼핑] - 탐냈던 러브캣가방 (LAFHB673BR) 토트/크로스백을 드디어 사다!!! by S

 

 

 

 

 

Posted by 두여자 Y&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예쁜아이로 잘 데리고 오셨네요^^
    색상도 튀는 핑크가 아니라서 캐쥬얼에도 오피스룩에도 데이트룩에고 다 잘 어울리는것 같아요.

    저는 20대일때 러브켓 가방 많이 샀었더랬죠..지갑도...
    이제 나이가 들어....귀여운 가방이 잘 안들어지더라구요.
    뭐...애 낳고 기저귀가방만 주구장창 들고다니기대문에 그런거일수도 있겠네요.ㅜㅜ

    2013.07.13 01: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30대인데 왜 그럴까여'_'ㅋ
      주변 친구들보면 결혼해서 애낳으면 커다란 가방만 들고다니더라구요...
      진짜 옷이고 가방이고 결혼하기전까지만 누릴수 있는 얼마 안남은 사치일 듯;;
      할수나 있을런지는 모르겠지만 ㅠㅠ

      2013.07.13 21:46 신고 [ ADDR : EDIT/ DEL ]
  2. 러브켓 가방 이쁘네요!! 파주 롯데 아울렛에서도 많이 저렴한거 많더라구요!
    남자들은 가방에 쓰레기안 온갖 잡다한거 다 들고 다니는데 ..
    여성분들은 가방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더군요! ㅋ

    2013.07.14 01: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것도 개인차겠지요 ㅎㅎ
      전 남들보다 덜한편이라고 생각하는데 가끔씩 꽂히는건 꼭 사야 직성이 풀리는지라..;;;
      그게 어느날 가방이 될수도 있고 전자제품이 될수도 있고 저 자신도 전혀 예측을 할수 없다는게 문제ㅋ

      벌써 월요일이네요... 한 주 기분좋게 시작하세요^^

      2013.07.15 08:51 신고 [ ADDR : EDIT/ DEL ]